more from
Topshelf Records

무너지기 (Crumbling)

by 공중도둑 (Mid-Air Thief)

/
  • Streaming + Download

    Includes unlimited streaming via the free Bandcamp app, plus high-quality download in MP3, FLAC and more.
    Purchasable with gift card

      $6 USD  or more

     

  • CD
    Compact Disc (CD) + Digital Album

    Includes unlimited streaming of 무너지기 (Crumbling) via the free Bandcamp app, plus high-quality download in MP3, FLAC and more.

    Sold Out

  • Dusty Red/Blue Aside/Bside 12" LP
    Record/Vinyl + Digital Album

    Includes unlimited streaming of 무너지기 (Crumbling) via the free Bandcamp app, plus high-quality download in MP3, FLAC and more.

    Sold Out

  • Clear w/ Lime Green Color in Color 12" LP
    Record/Vinyl + Digital Album

    Includes unlimited streaming of 무너지기 (Crumbling) via the free Bandcamp app, plus high-quality download in MP3, FLAC and more.

    Sold Out

  • Cassette
    Cassette + Digital Album

    Includes unlimited streaming of 무너지기 (Crumbling) via the free Bandcamp app, plus high-quality download in MP3, FLAC and more.

    Sold Out

  • Gold & White Swirl 12" LP (out of 1,000)
    Record/Vinyl + Digital Album

    Limited Edition, Fourth Press

    Includes unlimited streaming of 무너지기 (Crumbling) via the free Bandcamp app, plus high-quality download in MP3, FLAC and more.

    Sold Out

  • Maroon/Light Blue Galaxy 12" LP
    Record/Vinyl + Digital Album

    Limited Edition, Third Press

    Includes unlimited streaming of 무너지기 (Crumbling) via the free Bandcamp app, plus high-quality download in MP3, FLAC and more.

    Sold Out

1.
왜? (Why?) 04:41
왜 깼는지 머리맡 톱니바퀴 깨졌는지 안개밟고… 어두워도 희미해도 검은 막 뒤 가려진 천지 손을 건넬지? 오 안개밟고 안개밟고 해는 뜨고 흘러 떠내려가 썰물이 빠져나가듯 묽혀진 기억 밤길을 향해 떠내려 보내 호젓함 오 호젓함, 느낄 수 있니? 이것조차 희미하니?
2.
지치고 낡은 날, 바닥을 짚어 높아진 하늘 등지며 매마른 눈을 감아 엉킨 쇠사슬 갈수록 속도가 붙어 좁혀진 그늘 위 맴돌며 서서히 조여가 피 묻은 칼 누가 자꾸 휘둘러 아스팔트를 사방에 뱉어내가면서 땔감 모아 힘 빠진 팔 통제 안돼 후들거려 굳어져가는 벽을 치며 서서히 밀려가
3.
어두운 때엔 이리 금방 해는 저무네 검은 눈 감은 듯 전부 사라지네 의미 없는 듯 감은 척 검은 눈 감은 듯 전부 사라지네 그때 난 빛바래 잃은 순간 겁이 났는지도 까마득하게 가려진 작은 문 말이 없어진 나는 쿵 흘러넘치던 그때 이리 아까운지 굴러 간 저 밤이 흘러내리는 듯해 그 앞엔 노을이 구름 한 점 없이 흘러 밖으로 나가니 눈 앞에 저 별이 흘러 앞으로 나가니 아무것도 없네 여긴 시계 넘어로 모래는 철철 흘렀겠지 사라진만큼 더 정해진 밤을 또 까먹고 가버리네 의미 없는 듯 하늘에 태워 불 앞에서 나는 무릎 꿇어버려 온기가 빛처럼 하늘에 번지고 또 흘러가 흘러 밖으로 나가니 눈앞에 저 별이 흘러 앞으로 나가니 아무것도 없네 흘러 이전의 계곡에 가라앉건 말건 상관없이 물은 흘러 끝없이 흘러 기억과 선율이 흘러가 저 멀리 흘러
4.
이 밤 그렇게 멀어져 더 깊은 곳 그곳으로 떨어져 아 어느 방향으로 가야 하는지 속삭이듯 부는 엷은 바람이 대체 무슨 말 말이 하고 싶은건지 불현듯 스쳐가는 기억에 입 다무네 오 입 꼭 다무네 유혹하던 상처들 싸그리 모은 난 알수록 뻐근해져 여기 있기엔 너무 지쳤어 아무래도 아무래도 아무리 생각해봐도 앞이 안 보여서 휘청거릴 수도 있어 / 휘청거리기도 했어 괜찮겠어? 오 나에게 널 맞겨줘 비 내려도 쓸려가도 되짚을 수 있을 거야 손에 손을 잡고, 흐트러짐 맞이하고… 괜찮겠어! 오 시간이 뭉개버릴 우리 모두 가루가 돼 가루가 되기 전에 잠시 눈뜬 순간들 같이 푸는 거 어떨까? 어떻겠어? Oh in the end, we'll be colours swimming along, diving the deep, reaching no bottom at all 따라 내려올 빛, 항상 닿을 수 있는 빛 그 품안에서
5.
목마름이여, 때를 씻어내려주소서 빈틈들이여, 가쁜 숨 채워주소서 채워주소서! 또 쌓는 탑, 소금이 뿌리 내린 땅 왜 또 쌓을까? 고인 물에 도대체 왜 기둥 세울까? 갈수록 날은 갈리고 달아오르는 달빛 비치는 벽에 끌려갈 수밖에 오늘도 돌더미 향해 없는 답 울려 퍼지고 발자국들 위를 또 걸어도 빈손의 힘으로 이 탑 무너트릴 수 있도록 흔들린다 물에 발 담가 모두 함께 정화를 시켜 기울어져가는 종소리 멀리서 들려 우리가 쌓아가던 탑과 함께 무너져 유령들이 둔 씨앗 뿌리치고 패턴이 키운 가지들 다 잘라내고 함께무너져 물에 발 담가 모두 함께 정화를 시켜 기울어져가는 종소리 점점 더 커져 우리가 쌓아가던 탑과 함께 무너져 우리가 쌓아가던 탑과 함께 무너져 유령들이 둔 씨앗 뿌리치고 패턴이 키운 가지들 다 잘라내고 날 씻겨줄 목마름이여 흙을 바로잡아주고 숨 채워줄 빈틈들이여 유혹의 손 막아주고 날 채워줄 빈공간이여
6.
우 언제쯤 가라앉을까? 내 안을 휩쓸고 있는 이 거친 바람 우 파동을 땅깊히 파묻고 그 위 상처가 꽃처럼 피었다 시들 수 있도록 잘 모르겠어 잠든 건지 깨있는지 그 사인지 날 되감아줘 눈을 감을 수 있게 밤이 짙어도 낮을 지켜줘 나를 지켜줘 갈피 놓고 내 손을 잡아줘 날들이 겹치지 않도록 할 수만 있다면 우 견딜수 있기는 할까? 산산조각난 파도 위를 걷고 있는 발 우 수평선을 따라잡거나 어쩌면 절대 닿지 못할 그런 운명일 수도 중심 잃었어 길도 같이 비틀어진 하모니 이런 상태로 꽤 오래 있었던 것 같아 밤이 길고 짙어도 낮을 지켜줘 나를 지켜줘 갈피 내려놓고… 시들 수 있다면 눈 감을 수 있다면… 할 수만 있다면 날지켜줘
7.
흙 (Dirt) 06:21
습기에 흐려진 이곳에서… 있는 그대로 녹슬어가도 이 자리에서 오늘도 묽어져가는 등불들과 함께 새벽에게 넘겨줄 이 도로 이대로 멈춰있으면 가만히 두면 어제의 조영들에 뒤덮히고 휘감겨 조영들에 뒤덮히고 휘감겨 헤매도 언제나 돌아올 수 있는 이 길 있는 그대로 녹슬어가도 이 자리에서 오늘도 묽어져가는 등불들과 함께 새벽에게 넘겨줄 이 도로 이대로 등불들과 함께 새벽에게 넘겨줄 이 도로 이대로 있으면 돼 이 자리 이대로/오늘도 (녹슨 기운들 모여 이곳에서) (습기 때문에 모든 게 흐려) (이곳에 모여)
8.
모자람에 달은 뜨고 말았지 그 어린 날의 난 잊친 채 아끼던 선을 끊은 채 이어가 허전함에 나는 뒤로 걸었지 희미한 미소와 두 눈을 감은 채 애매하게 닮은 감흥에 잃어 가

about

열심히 만든 이 앨범을 들어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! 섬머소울 님의 많은 도움을 받아서 끝낼수 있었던거 같습니다. 근데 이 앨범은 소리가 꽤 많이 작아서 소리를 키워서 들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!!!!!!!!! 카세트로 마스터링을 해서 아주 약간은 먹먹하게 들릴수도 있는데 제 귀에는 그래도 괜찮게 들립니다. 시디는 김밥레코즈에서 판매할 예정이구요 바이닐도 제작을 할 생각입니다. 좋은 하루 되세요!

Thank you for listening to this album! I hope you have a great day.

credits

released August 7, 2018

가사와 목소리: 섬머소울
앨범커버: 신혜정

Voice & Lyrics: Summer Soul
Album Cover: 신혜정

license

all rights reserved

tags

about

공중도둑 (Mid-Air Thief) South Korea

contact / help

Contact 공중도둑 (Mid-Air Thief)

Streaming and
Download help

Redeem code

Report this album or account

If you like 공중도둑 (Mid-Air Thief), you may also like: